추천 수 : 0 / 0
조회 수 : 508
2014.05.04 (15:32:02)

201271412475.jpg

 

2006년 개봉해서 1300만이 넘는 관객 수를 동원한 봉준호 감독의 '괴물'

강보경 선배님께서 해주신 이번 영상부 스터디에서는 괴물을  낱낱이 분석해 보았습니다.

 

1399178742103.jpg 1399178759199.jpg

웅장한 PPT와 샤랄라하게 입고 오신 선배님이 스터디에 대한 기대감을 높여줬습니다. 

 

괴물을 만든 봉준호 감독은 사회학과 출신이랍니다. 그래서 그의 영화에는 여러가지 사회 현실과 그의 시선으로 바라보는 사회가 반영되어 있습니다.

괴물 역시 단순한 오락용 블록버스터가 아닌 한국 사회의 이면들을 여감없이 보여준 영화였습니다.    봉준호 감독은 괴물에 대한 인터뷰에서, 여타 헐리우드 괴물영화와는 분명 다른 독창적인 영화를 만들고자 했으며, 초반 괴물의 등장은 "이 영화는 괴물이 다가 아니다. 괴물이 나타난 후의 이야기가 내가 하고자 하는 진짜 이야기" 라고 말했습니다.  

 

봉준호 감독이 괴물에 반영시킨 사회현실은 크게 2가지였습니다.

 

1. 미국 비판

 우선 괴물의 탄생 자체가 주한미군의 독극물 방류(실제로 있었던 사건)를 통해 탄생하게 된 것이고 괴물을 없애고자 만든 AGENT YELLOW라는 생화학무기의 모습을 괴물의 모습과 비슷하게 보여지도록 하였습니다. 이것은 미국이 만든 무기가 또 다른 괴물이 될 수 있으며 괴물보다 더 큰 위협이 될 수 있다는 것을 말한 것이었습니다.

 한편 영화 속에서 미국은 괴물과 접촉한 사람들에게 바이러스가 있다고 발표하여 시민들에게 수많은 피해를 입힙니다. 그런데, 영화 막판에 미국 의료전문가는 "노 바이러스"라고 말하며 바이러스는 애초에 존재하지 않았다고 말합니다. 이 장면 있지도 않은 생화학무기를 찾기 위해 미국이 일으켰던 이라크 전쟁처럼 자신들이 원하는 결과를 미리 정해 놓고,  그것을 핑계로 어떠한 짓도 자행하는 미국의 행태를 비판한 것이라고 보여집니다. 그 다음에 나오는 "내 말을 왜  안 들어줘?"라는 송강호의 절규는 미국의 악행으로 인해 무시당하고 피해를 입시민들을 대변하고 있는 듯 합니다.

 

2. 대한민국 비판

 딸이 죽은 줄 알고 송강호 가족들이 합동 분향소에서 오열하는 장면이 있었습니다. 오열하는 유족들 앞에다 사진 찍기에 바쁜 기자들과, 차 빼라고 소리 지르는 경비원, 높은 사람이 오니까  유족들을 밀치는 경호원들... 또한, 국가비상상황에서도 뇌물을 챙기려는 공무원들과 시민들의 말을 들으려고 하지 않는 경찰, 군인들까지... 결국 마지막에 괴물을 잡는 것도 경찰이나 군인이 아닌 송강호 가족(+노숙자)였습니다. 봉준호 감독은 이러한 설정을 통해 국가의 무능력함을 비판하였습니다.

 씁쓸한 한국의 현실들이 영화에 그대로 담겨져있었습니다. 

 

 

괴물의 마지막 장면은 송강호와 그의 새 가족이 된 남자아이가 밥을 먹으면서 TV를 보는 장면이었습니다. 바이러스는 없었다는 자신과 관련된 뉴스가 나옴에도 불구하고 발로 TV를 꺼버리는 송강호의 모습은 자신들을 억압했던 사회현상에 무관심해지는, 당장 먹고 사는 일이 가장 중요한 것이라 여기는 소시민들의 삶을 잘 보여주는 장면이었습니다.

 

2006년에 개봉한 괴물에 담겨있는 사회현실들은 2014년 현재와 크게 다르지 않다고 선배님이 매우 안타까워하셨습니다. 최근에,  세월 이 지나도 똑같은 전철 을 밟는 대한민국의 모습을 생각해보니 선배님의 말씀에 공감이 많이 갔습니다. 

 

어렸을 때 봤던 '괴물'은 그저 재밌는 괴수영화에 불과했습니다.  그런데 이번 강보경 선배님의 스터디를 통해 다시 괴물을 보니까 봉준호 감독은 영화에 관객들에게 말하고자 하는 메시지를 디테일하게 담아내려고 노력한 것이 보여습니다.

단순히 영화를 보기보다 이러한 방법으로 영화를 관찰하는 것이 재밌었고 앞으로 선배님의 말씀처럼 영화를 볼 때, 감독이 의도하는 바를 생각하며 영화를 봐야겠다고 생각했습니다.

 

뜻깊은 스터디였고

바쁜 시간 내주셔서 스터디하러 와주신 선배님께 다시 한번 박수 드립니다ㅎㅎㅎ

 

 

2014.05.04 17:12:42
기획 26 정의홍

이열 강보경선배님

2014.05.04 17:19:54
50대 디자인부장 변성윤

준하후배 부지런해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2014.05.04 19:16:52
영상 27 정재효

재난영화와 요즘 우리 모습과 비슷한 점이 많아 안타까웠습니다.
이 시대의 진정한 괴물은 누구인가? 강보경 선배님 스터디 덕에 많은 생각을 하게 되었습니다~

2014.05.04 19:17:55
디자인 27 장인수

오 재미있다. ㅎㅎ

2014.05.04 21:25:56
카피 26 이규림

올 강보갱언니~~

2014.05.04 21:52:39
영상 27 박신혜

보경언니 저날 정말 예뻣다지

2014.05.04 21:52:56
영상 27 박신혜

스터디도 넘 재밌었엉

2014.05.04 22:18:12
디자인 28 서주희
2014.05.05 01:00:34
카피 28 이한나

제가 ㆍ정말 조아하는 영화에요 

2006영화인데 약 10년이 지난지금도 이 현실은 똑같네요

ㅣ 정성담긴 리뷰잘봤어요

2014.05.05 06:27:39
카피 27 오민진

강보경선밴님요즘너무애드파워에예쁘게하고와

2014.05.05 11:01:08
영상 28 이수민

영화스터디 재밌어요bb

2014.05.05 20:59:20
영상 28 배일현

수년이지난 지금에도 제자리걸음 중인 우리나라 현실이 답답하기도 하고

그로 인해 상처 입은 사람들을 생각하니 마음 아프기도 하고

많은 생각이 드는 스터디였어요! 선배님 감사합니다~~~~~!

2014.05.06 16:35:12
50대 영상부장 양예슬

한번볼때 그리고 두번볼때 그리고 세번볼때마다  더 생각이 많아지는 영화인것같아요!ㅎㅎㅎㅎㅎㅎ

2014.05.07 10:41:17
카피 27 이선호

스터디 들은 느낌

2014.05.08 12:14:13
영상 26 우승연

보갱언니 멋있다!!

2014.05.08 16:42:00
영상 26 이상아

머야강보갱 진짜 이뿌넹!!ㅋㅋㅋㅋㅋㅋ

2014.05.09 00:04:50
영상 27 조현지

스터디잘들었어요강보갱부댱님 오랜만에 영호ㅏ를 통해서 사회를 보는법!!!좋았어여 >~<

2014.05.09 21:42:40
영상 27 장세림

스터디도 최고거 갱부장도 최고거 리뷰도 최고거 준하후배도 최고거

2014.05.10 01:47:30
50대 총무 홍여진

보경언니 짱!!!!!!!!!!!!!!!!!

2014.05.27 19:27:42
영상 26 이승욱

보오오경이이이이다다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 등록일
Notice **영상부장 모집 공고** 파일 [16]
54대 영상부장 채종민
775 2016-06-08
Notice [끌림54대] 54대 영상부장 채종민 인사드립니다 파일 [21]
54대 영상부장 채종민
801 2016-01-06
2216 [각도의 중요성] 0510 이준하 파일 [5]
영상 28 이준하
246 2014-05-14
2215 [각도의 중요성] 0510 박신혜&조현지 파일 [6]
영상 27 박신혜
241 2014-05-14
2214 [각도의 중요성] 0510 이재이 파일 [8]
영상 28 이재이
257 2014-05-14
2213 [각도의 중요성] 0510 김보나 파일 [15]
영상 28 김보나
331 2014-05-13
2212 [하루, 1초]1초 29프레임? [7]
영상 28 김보나
234 2014-05-13
2211 [각도의 중요성] 0510 정재효 선배님, 김영주 파일 [10]
영상 28 김영주
277 2014-05-13
2210 [하루 1초] 드디어 올리는ㅎㅎㅎㅎ하루1초 [6]
영상 27 팽예진
212 2014-05-12
2209 [하루1초] 제가 3월 22일부터 5월 1일까지 뭐했냐면 [8]
영상 28 김수진
276 2014-05-08
2208 [반반50대] #12. 각도의 중요성 파일 [43]
50대 영상부장 양예슬
455 2014-05-08
Selected [영상부 스터디 by 강보경 선배님] 리뷰!!! 파일 [20]
영상 28 이준하
508 2014-05-04
2206 [반반50대] #11. 괴물 해부하기 파일 [41]
50대 영상부장 양예슬
399 2014-05-01
2205 [스터디리뷰] 140419 ● 박재현 선배님 스터디 ● 파일 [23]
영상 28 배일현
424 2014-04-24
2204 [반반50대]♥ 영상부 부서인의 밤 공지입니다^ㅇ^ ♥ 파일 [47]
50대 영상부장 양예슬
469 2014-04-22
2203 [하루에 1초]는 너무 짧고 한 5초? [21]
영상 28 이준하
348 2014-04-21
2202 [반반50대] #10. 경쟁피티대비 '기획' 파일 [37]
50대 영상부장 양예슬
309 2014-04-17
2201 하루에 1초 :p (에헤라디야) [21]
영상 27 박신혜
348 2014-04-15
2200 [하루,1초] 첫번째 하루일초 발표!! 파일 [37]
영상 28 이수민
508 2014-04-14
2199 [반반50대] 09_툴툴거리지말고 툴스터디 파일 [34]
50대 영상부장 양예슬
344 2014-04-10
2198 세림선배 나영선배님♡ 선밥사 영상후기ㅎㅎㅎㅎㅎㅎㅎ [29]
영상 28 이수민
432 2014-04-05
2197 선배님밥사주세요!-신혜선배님,예진선배님,태영,보나 [23]
영상 28 김보나
471 2014-04-05
Tag List

온라인

문의

55대 회장 양승우 01062285328
55대 부회장 배일현 01027366568
adpower1989@naver.com

  

Valid XHTML 1.0 Transitional

Valid CSS Transitiona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