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천 수 : 0 / 0
조회 수 : 276
2002.04.03 (01:45:49)
안녕하십니까..~
지금 엠티 6팀의 모임을 갖고 들어왔어요..^^
부장님의 과제를 실행하고자 합니다..
제대로 하는 건지는 잘 모르겠지만(딴지로 평가 부탁합니다)
저는 같은 상품에서의 두회사의 광고를 비교하였습니다..(좋다 나쁘다로)
먼저 잘 되었다고 생각하는 광고입니다..
LG광고


작게 보이실 텐데..
신문의 전면 광고로 먼저 "다른 사람들은 보지 못합니다"라는 헤드카피로 무슨 광고일까하는 눈길을 끕니다.그리고 자연스럽게 바디카피로 눈을 돌리게끔..
"모두들 스코어에 빠져 있을때..승자의 눈물 한방울까지 보는 당신,당신은 그 차이를 압니다"라는 바디 카피로써 작은 화면에 축구 선수들의 모습을 담아
"음~.."이라는 속에서의 작은 감탄을 이끌어내기 충분한 바디카피를 담고 있습니다..
또한 중요한 것은 그 카피 하나하나가 제품의 성능을 표현하는 메신저로 역할을 충분히 했다고 생각합니다.
작은 눈물을 찾아 낼 수 있을 만큼의 성능을 지닌 고화질 디지털 TV..
디지털방송의 보급단계에서 그리고 월드컵의 시작이 얼마 남지 않은 이때에 고화질 TV가 기존의
공중파 수신 TV와는 확연히 다를 것이라는 성능의 메세지를 담고 있습니다..
월드컵 경기장을 가지 못하는 분들.. 그러나 그 생생함이 경기장에서의 관람 못지 않을 것이라는
그리고 Xcanvas는 그 감동을 느끼게 해줄 것이라는 내용인 것이죠..
우리집의 TV가 2칼라라 그런지
(고장입니다.녹색과 흰색만 표현되요..상표는 Goldstar이구..13년 되었죠..^^)
맘에 더욱 와닿은 광고였습니다..

자~이제 다음 광고를 보십시요~^^
삼성의 태국 집행광고


요것도 잘 안 보일려나..? ㅡㅡ;
이 광고는 한 커뮤니티에서 발췌한 것입니다..
한겨레 신문이나 중앙,한국일보에서 이미 비평은 했구요..
저도 공감하는 바가 있었구..
그리고 제 가슴에 소비욕구를 불러 일으킨 위의 `Xcanvas와 비교해보면 어떨까..`하는
생각이 있어 비교를 하게 되었습니다..

비쥬얼과 영문 헤드카피 "왜 귀찮게 한국or일본에 가느냐..."(짧은 영어실력이라..)..,
발상 자체에서는 월드컵의 티켓을 찢는 장면이 카피와 더불어 훌륭했다고 생각합니다..
눈길을 사로잡죠..~
그리고 그것이 또한 월드컵 경기를 직접 관전 하지 않아도 이 제품으로 충분히 감동을 느낄 수
있을 만큼의 성능이 있다..라는 의도를 잘 나타냈구요..
But 이 광고를 본 사람들이 어떻게 생각 했을까 라는 것입니다..
지역면에서는 태국인들이 이 제품에 관심을 가질 만한 사람이 많지는 않을 것이라 생각합니다..
고가의 디지털 TV를 말이죠..
그러기에 혹시라도 월드컵을 관전하려는 태국민이 "한국기업이 한국에 오지말라는 건가..?"
라는 의구심을 갖게하여 그냥 제품에 대한 인식 보다는 `이 광고 우스꽝스럽네`라는 생각을 하게 될
것 입니다..
그러한 광고 효과가 먼저의 Xcanvas는 `월드컵을 관전 못해도 Xcanvas가 도와 줄 것이다`라는 효과와 비교할 때 많은 차이가 있을 것이라 생각했습니다..

한겨레 신문이나 다른 언론에서는 삼성이 기업의 사익을 위해 국익을 망치는 행동을 했다고 비난
했습니다..물론 당연한 말이라 생각하구요..

저는 그보다는 두광고의 효과에 대하여 비교 분석 해봤습니다..

처음 과제라 그런지 주저리 주저리..^^;
다음엔 더 노력할께요..^^
막강 기획 화이팅입니다~물론 애드파워는 당연하구요..

참이랑 윤상이도 원철이도 근혁이도 얼렁 제출하세요..^^






203.229.221.104 이현정 04/03[02:45]
와우~ 정말 잘하셨네요~^^* 우선 가슴에 소비욕구를 불러 일으킨 제품
`Xcanvas와 삼성의 태국 집행광고를 비교해서 나름대로 분석하신 점 좋
은 것 같네요~^ Xcanvas 광고가 저렇게 발전했다니. 기획부 한 선배님
께서 "골프채처럼 얇은 화면"을 컨셉으로 한 저번 광고를 비판한 적이 있
는데..^^ 앞으로도 많은 기대 할께요~ 빠팅~!!
211.194.154.72 장유완 04/03[14:02]
우아^^준비많이 하셨나 봐여..또 하나 배우고 가염~*
61.78.141.11 김민수 (oisaso@netian.com) 04/03[16:34]
태국엑스켄버스광고는 태국현지대행사입니다 그 사람들은 태국사람들은 삼성이 한국기업이라
는 사실을 인식하고 있다는 가정하에 한국기업이 한국에서 열리는 월드컵에 올 필요가 없다고
할 정도로 제품이 좋다고 말하는 것까지는 좋습니다 하지만 그들은 삼성이 울나라대표기업임
을 잊은 것 같습니다 눈 앞의 이익 때문에 삼성의 기업이미지를 깍는 건 손해라고 생각 ^^

163.180.17.237 지인화 (jiyusy@hanmail.net) 04/03[18:47]
역시~종완오빠 열심히 공부했나봐^^막강기획이닷!!!!
61.79.173.181 은주 04/03[20:13]
전 티비에서 x-캔버스 광고를 봤는데..이번 광고는 참 괜찮다 싶었어요..
하지만 일반 소비자 라면 과연 유심히 볼까,,?하는 생각이 들더라구요..
암튼 넘넘 잘 하셨어용~~*^^*
61.78.141.11 김민수 (oisaso@netian.com) 04/03[22:58]
이첫번째문장 정정하면 태국삼성전자광고는 태국현지대행사에사에서 집행합니다 ^^
211.204.43.138 종완 04/04[00:02]
^^민수 선배님이네요..~ 6팀 화이팅 입니다
203.232.237.150 고참 04/04[16:47]
잉--- 멜 지금 봣어 클 났다 낼까지인데... 얼른 해야되는데... 잉 갑자기 컴이 고장나서 ...종환형 멋지다 화이팅!!
211.54.78.106 지은킴 04/04[22:38]
두번째 광고.. 멋진데요. 논란 거리가 있다고는 해도.. ^-^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 등록일
294 보보스(남성전문쥬얼리)
오원철
250 2002-04-05
293 베스킨라빈스-록키마운틴무스?!
오선경
394 2002-04-05
292 대림 e-편한세상(채시라편)
adpower
366 2002-04-05
291 "참 조아졌다"-페리오 치약
adpower
327 2002-04-05
290 스타를 활용한 마케팅(프로모션) 방법들...
정재윤
289 2002-04-05
289 just do it~! NIKE~
adpower
260 2002-04-05
288 나도 과제를...
adpower
322 2002-04-05
287 SK - 사람과 사람 그리고 커뮤니케이션 파일
adpower
270 2002-04-05
286 정선희의 충격고백 - 한화 발코니아 -
adpower
323 2002-04-05
285 매가패스광고씹어버리기
adpower
276 2002-04-04
284 벗어나고 싶어~
adpower
415 2002-04-03
283 Re..교재는 [2]
adpower
261 2002-04-03
282 교재가....? ^^;
최철민
326 2002-04-03
Selected 거꾸로기획 ^^ 같은 상품에서의 광고 비교
adpower
276 2002-04-03
280 2%로 부족할때
adpower
373 2002-04-03
279 "비기"
장유완
387 2002-04-02
278 *16기를 위한 동영상과 이미지 올리는 태그*
adpower
384 2002-04-02
277 15기 이상 선배들의 메신저를...
adpower
332 2002-04-01
276 제 메신저~!!
adpower
256 2002-03-31
275 여자이니까....
지연
266 2002-03-30
Tag List

온라인

최근 댓글

문의

55대 회장 양승우 01062285328
55대 부회장 배일현 01027366568
adpower1989@naver.com

  

Valid XHTML 1.0 Transitional

Valid CSS Transitional